• 따뜻한 국물이 생각날 때 ‘동방명품치킨’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제주교차로
  • 18.12.24 18:07:27
  • 추천 : 0
  • 조회: 256


얼큰한 닭곰탕, 시원한 닭칼국수 맛보세요 동방명품치킨


   

봉개동에 위치한 동방명품치킨가게 앞은 점심시간만 되면 사람들로 가득하다. 간판의 상호명처럼 평일 대낮부터 치킨을 줄서서 먹을 리 만무하건만, 막상 내부로 들어가면 치킨이 아닌 김이 모락모락 나는 따뜻한 뚝배기들을 보면 고개가 끄덕여진다.


점심메뉴로 제공하는 닭칼국수와 닭곰탕이 동방명품치킨을 재방문하게 만드는 일등공신이다. 저렴한 가격과 맛, 넉넉한 양 덕분인지 인근의 인부나 동네주민들이 많이 찾는다. 도로변 오래 전 지어진 듯한 식당의 건물은 오랜 세월의 흔적을 말해준다. 내부도 프랜차이즈들이 가진 세련된 인테리어나 쾌적한 공간은 아니지만 정겨운 모습을 담고 있어 나름의 매력을 가지고 있다.



동방명품치킨의 대표 메뉴는 닭을 주재료로 한 닭칼국수닭곰탕으로 진한 닭육수를 베이스로 만들어낸 요리들이다.

이곳의 음식은 매우 정갈하면서도 깔끔하다. 김치와 깍두기는 덜어먹을 수 있도록 테이블마다 제공되며, 닭칼국수가 나오기 전 보리밥과 고추장볶음이 먼저 제공되는데 함께 비벼먹으면 달달하면서도 입안에서 감도는 감칠맛이 입맛을 부추긴다. 밥알이 고슬고슬한 보리밥은 매우 고소하고 별미처럼 느껴져 동방명품치킨의 가장 큰 장점으로 기억된다.





작은 그릇에 담긴 보리밥을 비울 때 즈음 닭칼국수가 나온다. 닭칼국수는 뽀얀 국물에 큼지막하게 찢어 넣은 닭고기, 탱글탱글한 면발이 삼박자를 이룬다. 무엇보다 국물의 맛이 궁금할 수밖에 없는데 닭 특유의 비린 맛이나 잡내는 전혀 올라오지 않고 고소하고 진한 닭육수의 향이 미각을 자극한다.


닭칼국수와는 전혀 다른 비주얼을 가진 닭곰탕은 보기에도 매콤한 빨간 국물과 북북 찢어 넣은 닭고기가 푸짐하게 뚝배기 안을 차지한다. 닭곰탕의 첫맛은 칼칼하면서도 닭칼국수에서 느껴졌던 구수한 육수의 맛도 그대로 품고 있다.


두 메뉴를 먹다보면 추위는 어느새 사라지고 송글송글 이마에 땀이 맺히며 든든한 한 끼가 된다



상호명 동방명품치킨

주소 제주시 번영로 527(봉개동 1541)

전 화 : 064-723-8745

영업시간 : 오전 10시부터 15시까지는 점심식사, 15시부터23시까지 치킨을 판매(매주 토요일은 점심식사는 쉽니다, 오후에 치킨은 영업함)

메 뉴 닭칼국수+보리밥 6,000, 닭곰탕 6,000, 후라이드 17,000, 양념치킨 18,000


Tags :
  • 제주교차로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글쓰기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