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맛있는 전복 실험실 '오쿠다'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이연서 기자
  • 18.01.30 09:22:11
  • 추천 : 0
  • 조회: 292

 

맛있는 전복 실험실 '오쿠다'

 

 

 

전복을 흔히 바다의 명품이라 불리며 몸값이 비싼 고가의 음식이지만 제주에서만큼은 흔한 식재료처럼 느껴진다. 구이부터, , 뚝배기까지 다양한 방법으로 전복을 그것도 아주 흔하게 볼 수 있다는 것은 제주에서 누릴 수 있는 호사가 아닐까.

육지 출신의 이주민 시점으로 본다면 전복이란 그저 예부터 매우 귀한 음식이기 때문에 죽으로만 먹어왔던 터라 전알못(전복에 대해 잘 알지 못함)’이지만 오쿠다에서 선보이는 전복을 다양하게 해석한 요리들은 있어 눈과 입맛을 사로잡는다.

 

 

흔하게 먹을 수 있는 전복죽, 전복돌솥밥, 전복뚝배기부터 전복비빔밥, 전복밥, 전복볶음밥, 전복들깨수제비, 전복해물탕 등 전복이 주인공으로 요리되는 개성 있는 메뉴들로 다양성을 높이고 있다.

오쿠다의 자그마한 테이블 공간은 주방과 매우 밀착된 거리에서 작은 움직임까지 볼 수 있는데다가 수조까지 설치된 모습은 마치 하나의 전복실험실로 느껴지기도 한다.

 크기는 맛보기 전부터 기대감을 불러온다.

 

 

고소함 향과 쫄깃한 식감을 가진 신선한 전복은 이미 요리의 반을 차지하고 있지만 메뉴에 대한 다양한 시도에서 시작되는 그 정성만큼 맛도 매우 뛰어나다.

기본으로 제공되는 반찬은 가짓수가 많지는 않지만 매우 깔끔하고 정갈하다. 고등어구이, 부추전, 돼지고기꼬치구이, 샐러드, 나물, 김치, 전복게우젓갈까지 메인 요리와 곁들여 먹을 수 있는 반찬은 대체적으로 짜지 않고 담백하다.

 

 

제주에서 가장 흔한 전복 요리이기도 한 전복뚝배기는 오쿠다에서는 그 맛이 좀더 세련되고 깔끔하다. 된장을 살짝 풀어 말갛게 끓여낸 국물에 큼지막한 전복은 물론, 딱새우, 신선한 게가 가득 들어가 있으며 해산물 육수의 시원함을 극강으로 살려내고 있다. 강하지도, 약하지도 않은 된장의 향은 국물의 시원함에 감칠맛을 더해준다.

 

 

전복비빔밥은 전복게우밥에 푸짐한 전복은 물론 야채와 향을 가득 품은 버섯, 야채가 가득 들어가 비빔밥의 매력을 한껏 살려내면서도 고소한 전복의 풍미를 느끼게 해준다. 더군다나 평범한 고추장이 아닌 간장양념장을 사용해 그 고소함을 한껏 살려낸다. 사람에 따라서는 버섯의 향이 다소 강하게 느껴질 수 있다.

오쿠다는 전복요리로 가득 찬 공간이지만 그 개성 넘치는 맛은 물론 주인장의 친절한 미소에 다시금 찾게 만드는 힘이 있다.

 

 

오쿠다 724-7752

제주시 구남동4길 45

 

 

 

 

 

Tags :
  • 이연서 기자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